10.5 C
Seoul
수요일, 10월 27, 2021

화상면접 스피치 피해야할 사항은?

[디지털위크] 2021년도 기업의 비대면 채용은 계속될 전망이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채용방식은 공공기관부터 중소기업, 대기업, 스타트업까지 모든 분야에 적용되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화상면접 제도를 채택한 기업은 아예 이를 정형화하여 코로나19가 종식된 이후에도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하였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기업교육 전문기관인 ‘더나은인재들’이 화상면접에 대한 책을 발간하여 주목을 받고 있다.

더나은인재들이 발간한 ‘화상면접 트렌드 2021’ 책은 화상면접으로 전환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업 준비생과 면접관을 대상으로 화상면접에 관한 유용한 정보와 후기들을 담았다고 한다.

본 기사는 더나은인재들의 동의하에 책의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하여 취업준비생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시리즈로 연재하였다.

화상면접스피치 | 아무말 대잔치를 피하자

원하던 회사에 들어가기 위해 면접을 보는데 과연 긴장하지 않을 수 있을 까요? 처음 만나는 사람에게 자신을 드러내는 일은 쉬운 것이 아닙니다.

조금이라도 편안한 마음으로 면접을 임하기 위해 지원자들은 포털창에 ‘긴장 안 하는 법’을 검색을 하고, 강의도 들으며 연습을 합니다. 그런데 실전에서 면접을 볼 때면 연습이 무의미할 만큼, 뇌에 버퍼링이 생겨 아무 말 대잔치를 하는 분들이 안타깝게도 많습니다.

면접을 볼 때 유독 떨리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긴장의 원인을 알면 그 해 답도 찾을 수 있겠죠. 면접을 볼 때 당황하는 이유 중 하나는 자기의 생각 속에 빠져있기 때문입니다. 면접관과 대화를 한다라는 생각 보다, 준비한 답변 그대로 전달해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죠. 또 하나는 자신의 단점을 숨기고 싶은 마음이 클수록 긴장을 하게 됩니다. 수년 동안 면접을 본 면접관들은 간단한 질문만으로 지원자의 심리나 진실의 유무를 파악할 수 있습니다. 5살짜리 아이가 거짓말을 하면 부모가 모를까요? 1초도 되지 않아 거짓말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면접을 볼 때 자신의 단점을 숨 기려고 너무 포장하거나 깎아 내릴 필요도 없습니다. 면접에서 중요한 것 은 진실함과 솔직한 말입니다. 면접관은 완벽한 대답을 원하는 것이 아닙니다. 면접관의 의도를 파악하고, 솔직한 답변으로 신뢰감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면접을 잘 본다는 것은 면접관에게 좋은 인상을 심어주는 것이죠.

그러기 위해서는 면접 질문에 대한 스피치 요령이 필요합니다.

면접관의 질문유형을 파악해 볼까요?

지원자의 생각을 알아보려는 질문 과 지식을 측정하기 위한 질문이 있습니다. 생각을 알아보려고 하는 질문 에는 솔직한 답변을 하면 되고, 지식을 측정하기 위한 질문에는 아는 만큼 답변을 하면 됩니다. 왜 생각과 지식에 대한 질문을 하는 걸까요? 생각은 구성원들과 잘 어울리고 소통할 수 있는 사람인지를 구별하기 위한 것이 고, 지식은 업무에 적합한 지원자인지 판단하기위해서입니다.

“자기 자신에게 실망한 적이 있는가?”라는 질문은 어떤 질문일까요? 생각 에 대한 질문입니다. 사람마다 살아온 경험이 다르기 때문에 다양한 답변 이 나올 것입니다. 그럼 면접관의 질문 의도는 무엇일까요? 그 실망한 순 간이 어떤 상황이었는지, 그 때 어떤 행동을 했는지, 그리고 어떤 결과가 나왔는지에 대한 답을 듣고 싶은 것입니다. 정리하면, 문제를 해결하는 역량을 알고 싶은 것이죠. 생각을 묻는 질문에는 정답이 없습니다. 질문에 대한 의도를 파악하고 솔직하고 진실성 있는 답변을 하면 됩니다.

만약 “000씨는 떨어지고, 옆의 지원자만 합격한다면?” 이라는 질문을 받게 된다면 여러분은 어떤 대답을 할까요? 당황하며 얼굴이 빨갛게 달아오르기도 하고, 답변을 제대로 못하거나 다시 지원하겠다고 말하는 등 여러 반응을 보일 것입니다. 면접관은 왜 지원자를 당황하게 만드는 ‘압박 질문’을 하는 걸까요? 면접관의 질문 의도는 지원자가 회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를 듣고자 하는 것입니다. 이럴 때는 “자신이 부족한 부분 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보완해서 다시 지원하겠다.” 라고 답변을 하는 것 이 좋은 인상을 줄 수 있습니다.

취업을 준비하며 마음 졸이고 긴장했던 시간에 비하면 면접은 준비했던

말을 제대로 하지 못한 채 금방 끝나버리곤 합니다. 아쉬운 마음이 들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짧은 시간 내에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회사에 내가 왜 필요한지 등을 표현할 수 있어야 합니다. 아무 준비없이 면접을 임한다 는 것은 취업을 하고싶은 간절한 마음이 없다는 것과 똑같습니다.

더나은인재들

저작권자 © Digital Week,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댓글 남기기

Stay Connected

21,913FansLike
0FollowersFollow
0SubscribersSubscribe
- Advertisement -

Latest Articles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