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5 C
Seoul
수요일, 10월 27, 2021

면접의 질문 구조만 알아도 합격률 훨씬 높아…

[디지털위크] 2021년도 기업의 비대면 채용은 계속될 전망이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채용방식은 공공기관부터 중소기업, 대기업, 스타트업까지 모든 분야에 적용되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화상면접 제도를 채택한 기업은 아예 이를 정형화하여 코로나19가 종식된 이후에도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하였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기업교육 전문기관인 ‘더나은인재들’이 화상면접에 대한 책을 발간하여 주목을 받고 있다.

더나은인재들이 발간한 ‘화상면접 트렌드 2021’ 책은 화상면접으로 전환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업 준비생과 면접관을 대상으로 화상면접에 관한 유용한 정보와 후기들을 담았다고 한다.

본 기사는 더나은인재들의 동의하에 책의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하여 취업준비생에게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시리즈로 연재하였다.

‘화상면접 프로세스 4단계 | 면접의 질문 구조와 합격을 부르는 답변’

면접관들은 STAR 기법을 활용하여 지원자들에게 질문을 합니다. 이 기법을 활용하면 지원자의 경험에 대해 심층적으로 평가를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 경험이 사실인지, 해결방안을 어떻게 도출하였는지, 행동이 도전 적이었는지, 경험을 통해 배운 점은 무엇인지에 대한 것이 STAR 기법을 활용한 질문 모델입니다. 지원자가 이와 같은 질문 구조를 이해한다면 면 접에서 나올 질문들을 미리 예상하고 그에 대한 대답을 충분한 시간을 들 여 준비할 수 있을 것입니다.

S (Situation / 상황) : 어떤 상황에서 그 일을 추진했습니까?

T (Task / 과제) : 지원자가 해결해야 했던 과제는 무엇이었습니까?

A (Action / 대응) : 지원자가 실제로 취한 행동은 무엇이었습니까?

R (Result / 결과) : 지원자의 행동으로 인해 어떠한 결과를 얻었습니까?

S (상황)에 대한 질문을 받을 경우, 자신이 겪었던 상황이 어떤 것이었고 무엇을 달성해야 했는지, 그때 주변 환경은 어떠했는지 자세히 설명하는 것이 좋습니다. T (과제) 질문에 대한 대답으로는, 그 상황을 해결하기 위 해 자신이 어떤 과제를 달성하기로 했는지에 대해 설명합니다. A (대응) 질문에 대한 답으로는 지원자 자신이 그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선택한 과제를 할 때, 구체적으로 어떤 행동을 했는지, 맡은 업무는 무엇인지에 대 해 답을 합니다. 마지막으로 R (결과)에 대한 질문의 답으로는 그 모든 것을 수행한 결과 값이 무엇이었으며, 그 경험을 통해 어떤 교훈을 얻었는 지 이야기를 합니다. 마무리 팁으로는 ‘이 교훈이 회사에서 직무를 수행할 때, 어떻게 쓰일 것이다’라고 결론을 짓는다면 면접관들의 훈훈한 눈빛을 마주하게 될 것입니다.

아래는 STAR 질문구조를 활용한 면접관의 3단계 질문의 예시입니다. 이처럼 구조화된 예상 질문을 만들어보고, 그에 대한 대답을 준비해 가면 지 원자의 열정과 진실함, 사명의식, 성장가능성 및 실무능력에 대해 면접관 에게 자세히 어필할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입니다.

“지금까지 한 일중에 가장 어려웠던 일은 무엇입니까?”

< STAR 질문구조를 활용한 꼬리 질문들 >

– 구체적인 상황은 무엇입니까?

– 과제의 문제와 해결 과정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 그 결과 어떻게 되었습니까?

“우리 회사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습니까?”

< STAR 질문구조를 활용한 꼬리 질문들 >

– 우리 회사의 특징을 구체적으로 말해 보세요.

– 우리 회사의 당면과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합니까?

– 우리 회사를 선택하게 된 동기에 대해 이야기해주세요.

코로나 팬데믹이 발생한 이후, 재택근무가 활발해지면서 기업에서는 곧바로 실무에 투입할 수 있는 신입사원을 뽑으려고 노력 중입니다. 이에 대한 반영으로 면접에서도 직무 관련 질문들이 많아졌습니다. 예를 들어, 직무 역량을 검증할 수 있는 경험질문과 갈등상황을 제시하고 상황대처에 대한 질문이 많아졌다는 뜻입니다.

대학생활 동안 실제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결과를 만든 대학생들에게 면 접은 더욱 유리해질 전망입니다. 그러므로 면접에 대한 대답을 수려하게 준비하는 것도 좋지만, 대학생활 동안 자신에게 맡는 직무를 선택하고, 그 에 대한 실무능력을 높이는 것이 선행되어야 할 것입니다.

합격을 부르는 답변 구조

면접관은 하루에 수 많은 지원자들을 만나게 됩니다. 만약 여러분이 면접 관을 지루하게 한다면, 면접관도 지원자에게 흥미를 잃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짧고 간결하게 핵심만 이야기하는 지원자가 면접관에게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습니다.

회사의 모든 페이퍼가 결론 > 근거 > 다시 결론 순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면접관은 두괄식 답변에 익숙해져 있습니다. 그러므로 질문을 받게 되면, ‘결론’부터 이야기하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팀 작업을 하면서 갈등 을 겪었던 경험은?’이라는 질문을 받았을 때, ‘00공모전을 하면서 갈등을 겪은 경험이 있습니다. (결론) 팀원 4명 간에 역할, 방법에 대해 이견이 있었는데,~~~ 다른 제안을 통해 장려상을 수상했습니다. (근거) 이 경험을 통해 다른 사람의 의견을 존중해야 신뢰와 성과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배 울 수 있었습니다. (강조)’ 라는 답변처럼 결론부터 먼저 말 하고, 그에 대 한 근거를 뒤에 이야기 하는 것이 면접관이 선호하는 두괄식 답변입니다.

참고로, 근거를 이야기할 때에는 지원자의 대표경험, 즉, 자신을 직무역량 과 직무경험을 활용하여 답변을 만들면 좋습니다. 이러한 ‘경험을 직접 해 봤더니’라는 이야기는 결국 ‘저는 실무능력이 높아서 회사에 들어가면 팀 장님과 바로 한 팀이 되어 일을 할 수 있어요’라고 말하는 바와 같습니다.

답변을 할 때에는 면접관도 결국 직장인이고, 자신과 함께 ‘성과’를 만들 어 낼 수 있는 사람을 찾으려고 이 자리에 나왔다는 것을 잊지 않아야 합니다.

결론: ‘결론’을 먼저 제시

근거: 결론의 ‘근거’ 설명

강조: 지원자의 ‘성장 가능성’ 강조

TIP. 불합격을 부르는 답변

면접관으로서 지원자들을 만나다 보면, 안타까운 면접자들을 많이 만나게 됩니다. 그중 하나가 불합격을 부르는 답변을 하는 지원자들인데요, 어떤 경우인지 살펴보고 이와 같은 실수를 피하도록 주의합시다.

첫 번째로는 빠른 답변입니다. 질문이 끝나기도 전에 바로 답변을 해버리는 거죠. 이런 경우에 면접관들은 ‘암기한 답변을 하는 지원자’라고 생각 하거나, 때로는 건방지고 성급한 사람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두 번째로 피해야 할 것은 단답형 답변입니다. 간단하게 예, 아니오 또는 단문형의 문장으로 답을 하는 거죠. 면접관의 입장에서는 이런 사람들은 ‘커뮤니케이션’이 되지 않는 사람 혹은 ‘같이 일하기 힘든 사람’으로 비칠 수 있습니다. 또한 입사에 대한 간절함이나 열정이 부족하고 소극적인 사람으로도 평가됩니다.

이 두 가지 상황을 피하기 위해서는 면접관이 질문을 하면, 생각할 시간을 충분히 가졌다는 것을 암시한 후 (약 2~3초) 그에 대한 대답을 시작합니다. 답변을 이야기할 때에는 결론부터 두괄식으로 이야기를 한 후, 그러한 결론이 나오게 된 이유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한다면 면접관도 지원자의 이야기를 주의 깊게 들을 것입니다.

더나은인재들

저작권자 © Digital Week,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댓글 남기기

Stay Connected

21,913FansLike
0FollowersFollow
0SubscribersSubscribe
- Advertisement -

Latest Articles

error: Content is protected !!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